LS 홈페이지 입니다.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서브메뉴

프레스룸

생활속의 ls 생활속의 ls의 다양한 문화를 확인하세요


  • 사업분야
  • 채용공고

본문 영역

보도자료

프레스룸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기
제목     LS전선, 서호주 전력청 대규모 케이블 공급
계열사   LS전선 등록일 2018.07.03


■ 우선공급자 선정, 국내 역대 최대 규모 계약 
■ ‘해외 거점 전략’의 성과, 해외 진출 가속화


LS전선(대표 명노현)은 3일 서호주 전력청(Western Power)으로부터 우선 공급자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2016년 호주에 판매법인을 설립한 지 2년만에 대규모 공급 성과를 거두게 되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호주는 자원개발과 신재생 에너지 사업이 활발해짐에 따라 전력 케이블 수요 또한 증가세에 있어 글로벌 전선업체들간 경쟁이 치열하다.  

LS전선은 베트남 생산법인을 통해 가격 경쟁력과 품질을 모두 확보함으로써 이번 계약에 성공할 수 있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전선업종은 구리 등의 원가 비중이 높고 이익률이 크지 않아 인건비와 물류비 등이 차지하는 비중이 높을 수 밖에 없다. 이에 따라 글로벌 전선업체들은 로컬 업체들을 인수하거나 신규 공장 건설 등을 통해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고 있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글로벌 시장 환경 변화에 발 빠르게 대응하여 거점 별로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는 전략이 성과를 내고 있다.”고 말하고, “이번 계약을 발판으로 현재 점유율이 5% 미만인 호주 시장을 적극 공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LS전선은 최근 미국, 미얀마, 프랑스, 폴란드, 인도네시아 등에 신규 법인을 설립하고 투자를 확대하는 등 해외 시장 진출을 가속화 하고 있다. 

목록